6월 6일 현충일 묵념 사이렌 인천 전역 울린다
6월 6일 현충일 묵념 사이렌 인천 전역 울린다
  • 박정협 기자
  • 승인 2022.06.05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충일 오전 10시부터 1분간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사이렌 취명

[영종뉴스 박정협 기자] 광역시는 6월 6일 제67회 현충일을 맞이해 조국 수호를 위해 헌신·희생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명복을 기원하는 추념행사에 맞춰, 전국적으로 현충일 경보사이렌을 울린다고 밝혔다.

인천시 전역에 설치된 민방위 경보 사이렌을 활용해 오전 10시부터 1분간 민방공 경계경보와 동일하게 묵념 사이렌을 울릴 예정이다.

김도경 시 비상대책과장은 “이번 사이렌은 적기의 공습에 따른 민방공 대피사이렌이 아닌 만큼 국민들은 놀라지 말고 경건한 마음으로 1분 동안 묵념 후 정상적인 일상생활로 되돌아갈 것”을 당부했다.

영종국제도시, 용유도 8240부대(켈로부대·KLO) 제71주기 추모식을 가져 -  추도사 낭독중  인천 수협 차형일 비상임이사
영종국제도시, 용유도 8240부대(켈로부대·KLO) 제71주기 추모식을 가져 - 추도사 낭독중 인천 수협 차형일 비상임이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