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최정상 K-POP 스타 동원 인천매력 발산
인천시, 최정상 K-POP 스타 동원 인천매력 발산
  • 우경원 기자
  • 승인 2021.09.14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9월 25일, 제12회 INK콘서트 개최로 국·내외 관람객 유치 -
- XR(확장 현실)기술 동원한 실감나는 인천 소개 -

[영종뉴스 우경원 기자] 인천시가 최정상 K-POP 스타들과 XR(확장 현실) 기술을 동원해 인천관광 홍보에 나선다. 국·내외 관람객들에게 구석구석 인천의 매력을 알릴 수 있는 최고의 기회가 될 전망이다.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는‘제12회 INK(Incheon K-Pop)콘서트(이하 INK콘서트)’를 오는 9월25일 온라인·무관중 생중계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콘서트는 지헌(프로미스나인), 제노(NCT DREAM)가 MC를 맡고 NCT 127·에스파·더보이즈·프로미스나인·에버글로우·스테이씨· 온앤오프·WOODZ·CIX·크래비티 등 10개 팀이 출현한다.

특히, 이번 INK콘서트는 XR(확장 현실) 기술을 통해 인천의 주요 관광지를 실감나게 소개할 예정이다.

스타들이 직접 인천의 주요관광지를 방문해 무대를 꾸미고 인천의 관광지를 소개하는 인터뷰를 생중계 하는 등 콘서트 관람자에게 마치 인천을 여행하는 것과 같은 느낌을 선사한다. 이 외에도 출연진의 포토타임을 비롯한 다양한 사전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출연진 라인업과 온라인 이벤트 등‘제12회 INK콘서트’관련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www.inkconcert.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2009년 제1회를 시작으로 올해 12회째를 맞는 INK콘서트는 매년 국내 최정상급 K-POP 스타의 출연으로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19로 인해 현장 관람이 어려워짐에 따라, 국내·외 K-POP 팬들을 위해 9월 25일(토) 저녁 7시부터 INK콘서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실시간 생중계로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