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한국교통안전공단과 공항 계류장지역 지상안전강화 업무협약 체결
인천공항공사, 한국교통안전공단과 공항 계류장지역 지상안전강화 업무협약 체결
  • 영종뉴스
  • 승인 2020.06.17 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공항공사, 교통안전공단과 협약 체결로 차량 및 장비 안전 관리, 운전자 안전 교육, 교통시설물 개선 등 공항 계류장지역 안전관리체계 획기적 개선 추진
인천공항공사-한국교통안전공단 간 인천공항 계류장지역 지상안전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인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사진 오른쪽)이 협약 체결 후 한국교통안전공단 권병윤 이사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공항공사-한국교통안전공단 간 인천공항 계류장지역 지상안전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인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사진 오른쪽)이 협약 체결 후 한국교통안전공단 권병윤 이사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구본환)는 16일 공사 회의실에서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과 인천공항 계류장지역 지상안전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 체결식에는 인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 한국교통안전공단 권병윤 이사장을 포함해 양 기관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계류장지역은 공항에서 항공기, 차량, 장비의 지상이동과 화물의 승․하역이 24시간 이루어지는 지역으로, 인천공항 계류장지역에서 운행되는 차량과 장비는 약 11,000대, 계류장지역 내 운전자격 보유자는 약 14,000명에 달한다.

인천공항공사는 계류장지역 운행차량 증가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과속경보시스템 △항공기 이동경로와 교차되는 지역 CCTV 상시 모니터링 등 다양한 안전관리방안을 시행중이나, 운전자 부주의 등으로 인한 안전사고가 지속적으로 발생되어 왔다.

따라서 이날 협약 체결을 통해 공사는 한국교통안전공단의 전문적인 교통안전 노하우를 바탕으로 △차량‧장비 안전 관리 △운전자 안전 교육 △교통시설물 개선 △교통안전 강화 및 홍보 △기타 안전사고 예방 등 공항 계류장지역의 안전관리체계를 획기적으로 개선해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공사는 교통안전공단과 협업체계를 구축하고 각 분야 전문가가 참여하는 자문단을 구성해 인천공항 계류장지역 안전강화방안을 정기적으로 논의할 계획이다.

인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은 “인천공항공사는 이번 한국교통안전공단과의 협약 체결을 통해 인천공항 계류장지역의 안전관리체계를 획기적으로 개선해나갈 계획이다”며 “앞으로 <안전은 타협할 수 없는 가치>라는 인식을 바탕으로 인천공항 운영 전반의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