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혁 주미대사 의원직 승계자로 정은혜 前부대변인 결정
이수혁 주미대사 의원직 승계자로 정은혜 前부대변인 결정
  • 우경원 기자
  • 승인 2019.10.11 2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은혜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국회의원이 11일 과천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당선증을 전달받았다.(사진=중앙선관위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전형민 기자 =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11일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였던 이수혁 의원의 의원직 승계자로 정은혜 민주당 전 상근부대변인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는 이 전 의원이 주미대사로 내정, 10일 퇴직함에 따른 것으로 승계자로 결정된 정은혜 의원은 이날부터 민주당 비례대표 국회의원 자격을 가진다. 정 의원은 이날 오후 4시 과천 중앙선관위 청사를 방문해 당선증을 수령했다.

선관위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국회에서 민주당 비례대표국회의원 이수혁이 2019년 10월 10일자로 퇴직했음을 통보함에 따라 비례대표국회의원 후보자명부 추천순위 16번 정은혜를 승계자로 10월 11일 결정했다"고 밝혔다.

선관위는 "공직선거법 제200조 제2항에 비례대표국회의원 궐원이 생긴 때에는 궐원통지를 받은 후 10일 이내에 비례대표국회의원후보자명부에 기재된 순위에 따라 의석 승계자를 결정하도록 되어 있다"고 부연했다.

한편 이 전 의원의 의원직을 승계한 정 의원은 지난 20대 총선에서 민주당에서 청년 몫으로 비례대표 후보 16번을 받았다.

1983년 서울 출생으로 신라대 국제관계학과, 연세대 대학원 정치학과를 졸업하고 민주당에서 상근부대변인과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 선거캠프 부대변인, 새정치민주연합(민주당 전신) 여성리더십센터 부소장 등을 역임했다. [영종뉴스 우경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